종류별로 다 먹고 싶어 한 번에 '치킨 6마리' 시킨 BJ 밴쯔의 '침샘 자극' 먹방 (영상)

인사이트YouTube '밴쯔'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인기 유튜버 밴쯔의 남다른 치킨 먹방이 인기다.


지난 6일 밴쯔는 자신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굽네치킨의 신메뉴 핫갈비천왕 외 5마리 먹방!'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밴쯔는 굽네치킨의 신메뉴 핫갈비천왕을 비롯해 갈비천왕, 오리지널, 고추바사삭, 볼케이노, 딥치즈 순살 등 총 6마리의 치킨을 준비해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그는 갈비천왕과 핫갈비천왕에 상추와 깻잎, 쌈무를 곁들여 쌈을 싸먹는 진풍경을 선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밴쯔'


한 번에 닭 세 조각을 넣고 쌈을 싸먹은 밴쯔는 감탄사를 연발하며 "치킨이 아니라 춘천 가서 구워 먹는 닭갈비 맛이 난다"고 평가했다.


중간에 고봉밥 한 공기까지 추가해 본격적인 '치밥' 먹방에 돌입한 밴쯔는 신상 메뉴인 핫갈비천왕을 먹은 후에 "안동찜닭 매콤한 맛이다"고 맛 평가를 하기도 했다.


밴쯔는 핫갈비천왕과 고추바사삭의 미세한 차이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두 제품 다 고추맛이 나는데 신상 핫갈비천왕이 더 매운 느낌이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밴쯔'


평소 치킨 사랑이 남다른 밴쯔는 딥치즈치킨의 경우 마그마 소스와 궁합이 잘 맞는다고 자신만의 비법(?)을 추천해주기도 했다.


총 6마리의 순살치킨을 해치운 밴쯔는 "닭꼬치를 먹는 것 같다"고 굽네치킨을 평가했다.


'치밥'의 정석을 보여준 밴쯔의 먹방 영상은 공개된 지 하루 만에 14만 회가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밴쯔'


YouTube '밴쯔'


아시아나항공 비즈니스클래스서 기내식 먹방 찍은 밴쯔(영상)'먹방 BJ' 밴쯔가 아시아나 항공 비즈니스 클래스에 있는 모든 메뉴 먹기에 도전했다.


아시아나항공 비즈니스클래스서 기내식 먹방 찍은 밴쯔(영상)'먹방 BJ' 밴쯔가 아시아나 항공 비즈니스 클래스에 있는 모든 메뉴 먹기에 도전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