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1 (월)
  • 서울 -4 °C
  • 인천 -4 °C
  • 춘천 -11 °C
  • 강릉 -3 °C
  • 수원 -4 °C
  • 청주 -3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3 °C
  • 대구 1 °C
  • 부산 5 °C
  • 제주 7 °C
게임

'발로 컨트롤' 해 중국 1위 박살낸 한국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

인사이트Zotac 경기 방송 캡처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대회에서 '발컨'을 선보인 한국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 임홍규가 분노한 주최 측에 의해 대회에서 제명됐다.


임홍규의 이 같은 행동을 두고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지난 4일(현지 시간) 임홍규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조택컵 마스터즈'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대회에 출전했다.


가볍게 결승까지 올라간 그는 결승전서 중국의 루오시안과 5판 3선승 대결을 펼쳤다.


인사이트임홍규 아프리카 TV 방송 캡처


그런데 임홍규는 1세트부터 스스로 '드론' 한 마리를 죽이고 경기를 시작해 눈길을 끌었다.


그럼에도 결과는 임홍규의 승리. 그러자 루오시안은 2세트서 "왜 이번 경기에서는 드론을 한 기 안 빼주냐"고 했고, 임홍규는 "한 손으로 플레이하겠다"고 예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리고 임홍규는 실제로 2세트서 손이 아닌 왼발을 책상에 올려 키보드를 조작했다.


또 3세트에서는 왼손과 오른손을 교차한 채 눈을 감고 경기를 치르기도 했다.


인사이트Zotac 경기 방송 캡처


심지어 그는 의자에 누워 잠을 자는 등의 퍼포먼스까지 선보였지만 결과는 임홍규의 3대0 압승이었다.


이러한 그의 모습은 북미 매체 '발로 뛰고, 낮잠을 자며 경기했다'는 제목으로 기사화되기도 했다.


문제는 조택 측이 불쾌함을 드러내며 임홍규를 제명한다고 공식 발표했다는 것이다.


조택 측은 "프로게이머 Larva(임홍규)가 경기에서 한 것은 매우 무례한 일"이라며 "이 사고와 관련된 모든 팬과 미디어에 사과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Zotac 경기 방송 캡처


이어 "앞으로 경기 중 규정을 개선하겠다"라면서 "(임홍규는) 조택 컵 이벤트에서 출전 금지"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임홍규는 지난 5일 아프리카TV 홈페이지를 통해 "오늘 결승전에서 행동은 사전에 관계자나 현지인에게 여쭤보고 허락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현지에서는 다들 사진까지 찍고 좋다고 했다"면서 "걱정하지 말라"고 설명해 누리꾼들 사이에서도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누리꾼들이 보고 소름 돋았다는 AI의 스타크래프트 뮤탈 컨트롤'총사령관' 송병구가 인공지능(AI)과의 스타크래프트 대결에서 승리한 가운데 AI가 선보인 '뮤탈 컨트롤'이 화제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