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8 (일)
  • 서울 -4 °C
  • 인천 -4 °C
  • 춘천 -7 °C
  • 강릉 1 °C
  • 수원 -4 °C
  • 청주 -4 °C
  • 대전 -3 °C
  • 전주 -1 °C
  • 광주 -1 °C
  • 대구 0 °C
  • 부산 2 °C
  • 제주 6 °C
연예

"구혜선도 당해"···구혜선,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출연료 '2억 6천만원' 못받았다

인사이트YG 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황비 기자 = 배우 구혜선이 한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거액의 출연료를 받지 못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2일 각종 포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구혜선'이란 이름이 오르내리며 연예계 이슈에 등극했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구혜선은 지난 2011년 출연한 한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총 2억 6천만 원의 출연료를 받지 못했다. 


사실 제작사는 법원으로부터 이미 구혜선의 출연료에 대한 지급 명령을 받았다.


인사이트싱글즈


구혜선의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 또한 "법적인 조치는 모두 취했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그럼에도 출연료 문제는 아직까지 해결되지 않은 상황이다.


이번 사건에 관해 대중문화평론가 여창용은 "이번 구혜선 논란은 국내 드라마 제작사의 갑질 형태의 단적인 사례"라며 "구혜선 같은 주연급 배우에게 이 정도 횡포를 부렸다면 다른 배우들에게는 어떻게 했을지 의문이 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덧붙여 "최근 들어 급격하게 폭로되고 있는 영화 및 드라마 제작사의 잇따른 악행이 근절될 수 있는 법적 조치가 필요하다"며 "사회적 여건이 조성되어야 좋은 작품들을 양산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구혜선은 거액의 출연료가 체납된 상태에서도 희귀난치성 질환을 앓고 있는 아이들을 위해 1천만 원을 기부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눈길을 끌고 있다. 


'희귀병'서 회복해 '여신 미모' 되찾은 구혜선의 밝은 근황알레르기성 쇼크 아나필락시스로 투병했던 구혜선이 건강을 회복한 모습으로 팬들에게 근황을 알렸다.


황비 기자 be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