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건사고

물에 빠진 차량서 운전자 구해낸 강원체고 학생들

인사이트YTN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호수에 빠진 차량 운전자를 체고 학생들이 직접 물에 뛰어들어 구조했다.


지난 1일 오후 4시쯤 강원도 춘천시 송암동 의암호에서 차량 한 대가 호수에 빠졌다.


차량에는 운전자 한 명이 타고 있었으며 차가 물에 빠지자 가까스로 차량에서 빠져나왔다.


운전자가 물에 빠져 허우적대자 이를 목격한 시민들이 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인사이트YTN


그러나 구조대가 오기 전까지 시간이 걸리자 마침 인근에 있던 강원체육고등학교 학생 한 명이 물에 뛰어들었다.


친구가 옷을 벗고 찬 물에 뛰어드는 것을 본 학생 두 명도 함께 헤엄쳐 운전자에게 다가갔다.


이들은 운전자에게 구명조끼를 건네고 힘을 합쳐 운전자를 물 밖으로 꺼냈다.


인사이트YTN


운전자는 뒤이어 도착한 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이 호수 경사면을 미끄러져 물에 빠진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학생들이 아침 '8시 30분'에 등교하면 국가에 '10조' 이득이다"등교 시간을 조금만 늦춰도 국가 경제에 막대한 이익을 안긴다는 흥미로운 사실이 밝혀졌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