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1 (월)
  • 서울 -5 °C
  • 인천 -5 °C
  • 춘천 -14 °C
  • 강릉 -4 °C
  • 수원 -6 °C
  • 청주 -4 °C
  • 대전 -3 °C
  • 전주 -2 °C
  • 광주 0 °C
  • 대구 -1 °C
  • 부산 4 °C
  • 제주 6 °C
연예

'척추 부상' 김병만, 정글의 법칙 컴백 확정…"10월 말 촬영"

인사이트SBS '정글의 법칙'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SBS '정글의 법칙'의 영원한 족장 김병만이 드디어 돌아온다.


13일 소속사 C&C는 부상으로 방송 활동을 전면 중단했던 김병만이 이달 말 '정글의 법칙-쿡 아일랜드' 편 촬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공군본부 


앞서 지난 7월 김병만은 국내 스카이다이빙 국가대표 세계 대회 준비를 위해 미국에서 스카이다이빙 훈련을 받던 중 척추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


다행히 신경 손상은 없었지만 완벽한 회복을 위해 김병만은 지난 두 달간 재활 치료에만 전념해왔다.


그동안 김병만은 의료진의 조언에 따라 꾸준히 치료를 받았으며 회복 속도가 빨라 이른 복귀설이 돌기도 했다. 



실제로 지난 10일 김병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제 다음번 정글에서 불은 피울 수 있을 것 같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산악자전거를 타고 있는 사진을 올려 정글의 법칙 컴백을 예고한 바 있다.


빠른 컴백을 원하는 김병만의 의지에 제작진과 의료진은 회복 상태 등을 꼼꼼히 파악했고, 논의 끝에 이달 말 촬영이 예정된 '정글의 법칙-쿡 아일랜드' 편 합류가 확정됐다.


인사이트SBS '정글의 법칙' 


곧 있을 촬영을 앞두고 마지막까지 재활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는 김병만. 


다시 건강해진 모습으로 정글을 누빌 김병만의 활약은 오는 12월 방송될 '정글의 법칙'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척추 부상' 김병만 "'정글의 법칙'으로 곧 돌아오겠다"척추 골절 부상을 당했던 개그맨 김병만이 '정글의 법칙'으로 곧 돌아오겠다며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