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6 (토)
  • 서울 0 °C
  • 인천 0 °C
  • 춘천 -8 °C
  • 강릉 2 °C
  • 수원 -1 °C
  • 청주 0 °C
  • 대전 0 °C
  • 전주 2 °C
  • 광주 1 °C
  • 대구 0 °C
  • 부산 3 °C
  • 제주 7 °C
정치

"화끈하게 즐길 여자 구해요"···마약 장면 촬영해 보낸 남경필 아들

인사이트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정으로 출석하는 남경필 지사 아들 / 연합뉴스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남경필 경기도지사 아들이 필로폰을 함께 투약할 여성을 물색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19일 경찰은 남 지사의 아들 남 모씨가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다음 구속 여부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남씨는 지난 13일 중국에서 구입한 필로폰을 숨겨 국내로 밀반입한 뒤 즉석만남 상대를 구하는 어플을 통해 함께 마약을 투약할 여성을 물색했다.


그는 채팅 어플에 "얼음(마약을 지칭하는 은어)을 갖고 있다"며 "화끈하게 같이 즐길 여성을 구한다"라는 내용의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정으로 출석하는 남경필 지사 아들 / 연합뉴스


이 과정에서 남씨는 실제로 필로폰을 투약하는 장면이 담긴 사진과 영상 등을 상대방에게 전송하기도 했다.


남씨는 함께 마약을 투약할 여성을 찾은 후 패스트푸드점에서 만나기로 약속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남씨가 만나기로 했던 상대는 위장 근무를 하던 수사관이었고, 결국 남씨는 17일 11시경 강남구청 노상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인사이트기자회견 중인 남경필 경기도지사 / 연합뉴스


이에 남 지사는 19일 오전 10시 경기도청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남 지사는 "아들이 너무나 무거운 잘못을 저질렀다. 있어서는 안 될 일이다"고 말한 뒤 "국민에게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머리를 조아렸다.


그러면서도 남 지사는 아들에 대한 걱정과 사랑을 드러냈다.


남 지사는 "아들을 면회하면 따뜻하게 안아주고 싶다라면서도 "앞으로 모든 것은 스스로 결정하고, 헤쳐 나가고, 이겨 나가야 한다고 이야기해 주고 싶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또한 남 지사는 "아들과 통화했느냐"는 질문에 잠시 말을 잇지 못하기도 했다.


남 지사는 "오늘은 통화하지 못했다. 아들이 보고 싶다"며 "영장실질심사가 끝나고 일과 시간이 아닌 시간에 법 절차에 따라 면회를 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씨는 지난 2014년 군 복무 당시 후임병 폭행하고 추행한 사건으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마약할 여자' 만나러 가다 경찰에 체포된 '남경필 아들' CCTV 영상군 복무 중 후임병을 폭행해 물의를 일으켰던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큰아들이 이번엔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