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요즘 초등학생들이 먹는다는 우유 급식표(?)

최근 온라인에서는 흰우유가 아닌, 다양한 종류의 유제품이 포함된 초등학생들의 화려한 급식 우유 표가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via 온라인 커뮤니티 

 

요즘 초등학생들은 매일 다른 우유, 다른 유제품을 종류별로 먹는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요즘 초등학생들이 먹는다는 우유 급식>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사진과 함께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속 우유 급식 배정표에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다른 종류의 유제품이 배정돼 있다.
 
과거 초등학생들은 선택의 여지 없이 흰 우유를 마셨는데 반해 요즘 초등학생들은 한달 내내 매일 다른 종류의 우유를 맛볼 수 있다는 점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전국의 초등학교 몇 곳에 전화 인터뷰를 해봤다.

그 결과 전주 소재 진주 초등학교와 기린 초등학교는 흰 우유를 배식하고 '일주일에 한 번' 정도 다른 유제품을 제공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립 학교로 유명한 서울 소재 리라 초등학교와 영훈 초등학교는 여전히 흰 우유를 제공하고 있었다. 그 밖의 공립 학교도 마찬가지다.

흰 우유를 다양하게 제공하는 경우도 있었다. 경기도 일산의 성저 초등학교는 흰 우유를 제공하되 다양한 회사의 우유를 돌아가며 제공한다고 밝혔다.

성저 초등학교 관계자는 인사이트와의 통화에서 "아이들의 건강상 이유로 대부분의 학교가 흰 우유 급식을 고집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편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떠도는 해당 사진은 학교에 우유를 유통하는 관련 업체에서 제공한 자료의 일부로 추측된다.

전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