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신해철 장협착 수술 병원 압수수색

ⓒ 연합뉴스

 

경찰이 고(故) 신해철씨가 사망 전 장협착 수술을 받았던 서울 송파구의 A병원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1일 오전 10시부터 A병원에 수사관 7∼8명을 보내 신씨의 의무기록 등을 확보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신씨의 부인 윤모(37)씨는 지난달 31일 A병원을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송파경찰서에 고소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