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트클럽 무대 장악하고 '폭풍 댄스' 선보인 라미란 (영상)

NAVER TV캐스트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배우 라미란이 나이트클럽에서 '폭풍 댄스'를 선보였다.


지난 6일 방송된 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는 복선녀(라미란 분)가 나이트클럽에서 춤을 추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복선녀는 남편 때문에 생긴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이동숙(오현경 분)과 나이트클럽에 갔다.


이동숙이 나이트클럽을 부담스러워 하며 쭈뼛거리자 복선녀는 "마음껏 삐뚤어 질 거니까 두고 보라고. 간만에 몸좀 풀자"라고 말하며 혼자 무대로 나가 격렬한 댄스를 선보인다.


사람들은 정신없이 춤을 추는 복선녀를 피해 자리로 돌아갔지만 그녀는 무아지경으로 눈을 감고 댄스 삼매경에 빠져 웃음을 자아냈다.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