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멍멍이와 수레끄는 말의 아름다운 우정 (동영상)

via budweiser /Youtube

 

어린 강아지가 자신의 몸집보다 수십배 큰 수레를 끄는 말(Clydesdales)과 아름다운 우정을 만드는 영상이 보는 이의 마음을 따듯하게 감싸준다.

 

반려견을 키워서 입양시키는 한 농장이 화면에 나온다. 여기에 말썽꾸러기 멍멍이가 있다. 몰래 담을 넘어서 옆 농장에 있는 마굿간에 놀러가는 것이다.

 

그곳에 있는 커다란 말과 멍멍이는 이내 친구가 된다. 호기심으로 시작한 이들의 우정은 어느새 단짝 친구가 되어 서로 절친 사이가 된다.

 

하지만 멍멍이는 주인을 만나 어딘가로 입양을 떠난다. 친구인 말은 마굿간을 뛰어나와 친구가 떠나지 못하게 길을 막아서는데...

 

via budweiser /Youtube

 

과연 이들은 다시 재회할 수 있을까? 

 

이 영상은 미국의 맥주 회사가 제작한 슈퍼볼 특집 광고 영상이다. 현실에서 벌어진 논픽션이라면 감동의 깊이가 더 컸을지 모른다. 

 

하지만 잘 만들어진 광고 영상 한편은 현실에서 일어난 실제 사건 못지 않은 감동을 준다. 이유는 우정이라는 소중한 가치를 완성도 높게 표현했기 때문이다. 

 

영상의 말미에 멍멍이와 말의 아름다운 우정이 어떤 결말로 끝나는지 확인할 수 있다. 아주 짧은 영상이니 잠시 감상해 보자.

 

짧은 CF 영상인데도 감상하고 나면 마음이 왠지 따듯해진다. 소중한 친구에게 전화 한통을 걸고 싶어질 정도로 말이다. 

 

via budweiser /Youtube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