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에 빠진 아기 강아지를 구조한 엄마 멍멍이(동영상)

ⓒ youtube

 

엄마에게 자식들은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만큼 사랑스럽다. 그래서 늘 자식 걱정이 앞선다.

 

사랑스러운 새끼 강아지가 늘 걱정되는 영상 속 엄마 반려견도 그런 자식 걱정이 앞서는 부모의 마음은 사람과 다를 바  없다.
 

유튜브에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새끼 강아지가 풀장에 뛰어들자 곧 이어 어미도 따라 물에 뛰어 든다.

  

ⓒ youtube

 

그리고 빠르게 새끼 강아지 뒤로 다가가서는 풀장 난간을 잡고 있는 그를 힘껏 밀어 올린다. 아직 어린 강아지는 풀장 밖으로 나오지 못하고 발버둥 친다.

 

하지만 쉽지 않자 엄마는 이내 풀장 위로 올라간다. 그리고는 아기의 목덜미를 물어 끌어올린다.

엄마는 그래도 아직 안심이 안됐는지 풀밭 안쪽까지 데리고 가서야 그를 놓아준다.

 

엄마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새끼 강아지는 엄마 앞에 두 발을 모으고​ 앉아 어리둥절한 표정을 짓는다. 짧은 영상이지만 부모의 자식 사랑이 느껴지는 흐뭇한 영상이 엄마 미소를 짓게 한다.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