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부산에 사는 사람은 구경도 못 한다는 해태제과의 신상 과자

해태제과가 KBO와 손잡고 야구 찐 팬들을 위한 로컬 프렌차이즈 홈런볼을 출시한다.

해태제과, KBO와 손잡고 '홈런볼 로컬 에디션' 출시


인사이트해태제과


해태제과가 KBO와 손잡고 야구 찐 팬들을 위한 로컬 프렌차이즈 홈런볼을 출시한다.


지난 8일 해태제과는 삼성 블레오, 두산 철웅이, LG 럭키 등 프로야구 구단 마스코트가 콕 박힌 '홈런볼 로컬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가을야구를 향한 각 팀의 열정이 가장 뜨거운 9월까지, 각 지역별로 5만 봉지만 만날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패키지 전면은 각 구단의 귀여운 마스코트와 팀 로고, 구단 상징 컬러로 장식했다. 구단의 여러 캐릭터 중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마스코트 캐릭터로 구단이 직접 선정했다. 선정된 마스코트가 홈런볼 패키지에 등장해 팬심을 자극한다. 뒷면은 구단 유니폼을 입은 홈런볼 캐릭터 'Ro'가 각 팀의 슬로건과 함께 등장해 소장욕구도 불러일으킨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이번 '홈런볼 로컬 에디션'은 각 팀의 연고 지역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이런 지역 한정 제품은 과자업계는 물론 식품·유통 업계를 통틀어서도 최초다.


10개 구단 중 9구단만 참여...롯데 자이언츠 '제외'


그런데 딱 한 곳, 롯데 자이언츠의 연고지인 부산에서는 이 특별한 홈런볼을 만날 수 없다. 이번 에디션에서 롯데 자이언츠가 제외됐기 때문이다.


KBO에 따르면 구단들에게 참여 의사를 물었을 때 롯데만 제외하고 다른 구단이 참여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


일각에서는 롯데그룹이 해태제과의 경쟁사인 롯데웰푸드(옛 롯데제과)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홈런볼 한정판에 참여하지 않았을 것이란 해석이 나온다. 지난해에도 해태제과가 'KBO 스페셜' 홈런볼을 출시했을 때도 포장 디자인에는 롯데를 제외한 9개 구단 마스코트만 들어갔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팬심 가득한 홈런볼을 맛있게 먹는 동시에 야구도 관람하고 재미난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다. 7월과 8월 두 달 동안 해태제과 인스타그램의 이벤트 게시물을 통해서 응원팀의 멋진 활약을 기원하는 댓글을 작성하고, 직관 인증사진을 업로드하면 홈런볼 로컬 에디션을 구단을 통해 받을 수 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지난해 출시했던 홈런볼 KBO 에디션의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올 시즌에도 야구 팬들을 위한 진짜 야구과자를 준비했다"며 "1등 슈 과자 홈런볼이 야구팬들은 물론 온 국민에게 사랑받도록 앞으로도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