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5 25℃ 인천
  • 30 30℃ 춘천
  • 30 30℃ 강릉
  • 27 27℃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9 29℃ 전주
  • 29 29℃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31 31℃ 제주

70만원 돌파한 '불닭볶음면' 삼양식품 주가...창업주 막내딸은 다 팔았다

창업주의 막내딸이 보유하고 있던 삼양식품 주식을 모두 팔아 관심이 쏠린다.

김한솔 기자
입력 2024.06.19 09:22

1만4500주, 73억 규모 장내 처분…지분율 0.19%→0%


삼양 공식 홈페이지삼양 공식 홈페이지


삼양식품의 불닭볶음면이 미국에서 품귀 현상을 빚는 등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미국 유명 여성 래퍼 카디 비(Cardi B)도 까르보 불닭볶음면을 사기 위해 차로 30분을 운전해 구하러 갈 정도.


그 여파로 올해 삼양식품의 주가가 3배 넘게 올랐다.


인사이트뉴스1


주주들이 '존버'하는 동안 창업주의 막내딸이 보유하고 있던 삼양식품 주식을 모두 팔아 관심이 쏠린다.


지난 1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전세경씨는 지난 5월 24일 보유 주식 1만4500주 전부를 주당 50만2586원에 장내매도했다. 72억8749만 원 규모다.


이로써 전씨의 지분율은 종전 0.19%에서 0%로 줄었다.


인사이트왼쪽부터 정우종 삼양애니 CEO, 전병우 삼양라운드스퀘어 전략기획본부장, 김정수 부회장, 김동찬 삼양식품 CEO, 김홍범 삼양스퀘어랩 연구소장, 김명진 삼양식품 CMO / 뉴스1


전세경씨는 故 전중윤 삼양식품 명예회장의 2남5녀 중 막내딸이자 전인장 삼양식품 회장의 누나, 김정수 부회장의 형님이다.


이와 관련해 삼양식품 관계자는 "전씨는 별도로 회사 경영에 참여하고 있지 않다"며 "개인 자산이라 구체적인 용도는 알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삼양식품 주가는 전날 장 마감 기준 71만2000원으로 사상 최고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