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2억 들여 성형했는데 눈 찌그러지고 입 비뚤어져...심각한 부작용 호소한 유명 인플루언서

막대한 돈을 들여 성형한 유명 인플루언서가 심각한 부작용을 고백했다.

인사이트SCMP


2억 5천만 원에 달하는 돈을 들여 성형한 유명 인플루언서가 심각한 부작용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12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북동부 랴오닝성 출신의 왕 야페이(22)의 사연을 보도했다.


그는 더우인에서는 메이나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는 팔로워 220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유명 인플루언서이며 남성에서 여성으로 성전환한 트랜스젠더다.


한때 남성적인 외모로 온라인에서 누리꾼들에게 조롱받자 성형수술을 결심했다.


인사이트SCMP


메이나는 지난 1월 130만 위안(한화 약 2억 5000만 원)을 들여 턱뼈 축소 수술을 받았다. 그러나 5개월이 지난 현재 수많은 합병증을 겪고 있다고 한다.


지난달 18일 메이나는 자신의 SNS에 영상을 게재하고 "웃을 때 입이 비뚤어지고 눈도 울퉁불퉁하다"고 토로했다.


이어 "성형수술은 위험하다"며 "정말 필요한 게 아니라면 하지 말아라"고 성형수술에 대해 경고했다. 실제로 그가 올린 사진을 보면 성형 전 모습과 달리 입과 눈 등이 굉장히 부자연스러워 보인다.


인사이트SCMP


과도한 성형 수술로 부작용을 겪고 있는 것은 메이나 뿐만 아니었다. 메이나의 절친한 친구로 알려진 타오화 바오바오도 같은 문제로 고통받고 있었다.


그는 성형 수술에 무려 240만 위안(한화 약 4억 5000만 원)을 투자했다.


바오바오는 "히알루론산 과다 주입으로 왼쪽 눈 신경이 압박되어 조절도, 치료도 할 수 없는 지속적인 경련이 일어난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현재 중국에서는 유명 인플루언서와 연예인을 중심으로 한 성형 수술 열풍이 불고 있다.


중국 시장 조사 회사 MobTech에 따르면 2023년에만 약 2350만 명에 달하는 중국 환자가 성형 수술을 받은 것으로 추측된다.


이에 무분별한 성형수술로 많은 돈을 들이고도 생사의 기로에 놓이는 사고가 잦다는 우려가 나온다. 지난 2021년에는 중국 여배우 가오류가 성형수술로 코가 괴사하는 등 심각한 후유증을 앓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