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배우 이영애, 쌍둥이 자녀 승권˙승빈과 함께 아동단체에 5100만원 기부

배우 이영애가 쌍둥이 자녀와 함께 아동단체에 5100만원을 기부했다.

배우 이영애 / 사진=인사이트배우 이영애 / 사진=인사이트


배우 이영애가 쌍둥이 자녀와 함께 아동단체에 5100만 원을 기부했다. 


10일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단체 굿네이버스는 "배우 이영애씨가 국내 취약계층 아동 치료비에 써달라며 쌍둥이 자녀와 함께 51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영애씨는 TV조선 특집방송 '나누는 행복 희망플러스'를 통해 희귀 질환과 뇌 손상으로 병원 치료가 시급한 초은이와 하준이의 이야기를 접하고 기부를 결심했다.


이씨의 쌍둥이 자녀 정승권·승빈 양도 50만 원씩 보태 총 5100만 원이 굿네이버스에 전달됐다.


Instagram 'leeyoungae_official'Instagram 'leeyoungae_official'


기부금은 전액 초은·하준의 치료비로 쓰일 예정이다.

이씨는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로서 방송에 소개된 아이들의 사연에 안타까움을 느꼈다"며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아동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승권, 승빈이와 함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기부로 이씨는 굿네이버스 고액 후원자 모임 '더네이버스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더네이버스클럽은 연 1000만원 이상 후원 회원 중 특별한 나눔 활동을 통해 후원 이상의 가치 실현을 지향하고 기부 문화 확산을 이끌어가는 사람들의 모임이다.


한편, 이영애씨는 지난해 11월에도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전쟁으로 고통을 겪는 가자지구 아이들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5000만 원을 기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