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음주 뺑소니' 김호중, "문신 보여주고 깡패라고 겁주며 30분간 무차별 폭행"

탐정 유튜버 카라큘라가 피해를 주장하는 이들과 지인의 증언을 공개했다.

뉴스1뉴스1


음주 뺑소니를 저지른 뒤 이를 숨기려다 뒤늦게 시인하며 많은 비판을 받고 있는 가수 김호중.


이에 과거 학교 폭력 가해 의혹까지 불거지면서 탐정 유튜버 카라큘라가 피해를 주장하는 이들과 지인의 증언을 공개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카라큘라 미디어'에는 "피해자에게 사과 없는 '개과천선' 김호중"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카라큘라는 김호중의 경북예고 1년 후배였다는 A씨와 이야기를 나눴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A씨는 "김호중이 2학년이고 내가 1학년이었을 당시 친구와 하교하고 있는데 (김호중이) 멀리서 '야' 하고 부르길래 돌아보고 인사를 했다"며 "오라고 해서 갔더니 '왜 인사를 안하냐'길래 '인사했는데요'라고 답하자 '인사했는데요?'라고 되물으며 패기 시작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A씨는 "당시 김호중이 '내가 깡패인데' 어쩌고 하면서 30분 이상 일방적으로 무차별 폭행을 가했다"면서 "그 정도로 인성이 안 좋다. 평소에도 자기가 깡패라면서 으스대고 다녔다. 제 친구들 중에도 김호중에게 안 맞은 애가 없었다. 담배 심부름도 많이 당했다"고 호소했다.


이어 "김호중이 김천예고로 전학갔는데 거기서도 학폭 문제가 있었던 걸로 안다"며 "김호중이 뜨게 된 계기가 SBS 예능 프로그램 '스타킹'이었는데 당시 방송에서 할머니 얘기를 하면서 울었던 게 다 거짓말"이라고 주장했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그러면서 "이렇게 과거가 많은 사람이 버젓이 TV에 나와서 활동하는 게 정상적인가 하는 생각이 든다"면서 "(김호중이) 진심으로 사과했으면 좋겠다. 어차피 진심 아닌 건 안다. 그래도 흉내라도 냈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경북예고 재학 당시 김호중과 절친한 사이였다는 지인 B씨도 나서 김호중의 '거짓 생활'을 폭로했다.


그는 "예고 특성상 선후배 서열이 심해서 인사를 안 하면 학년 전체가 집합해 폭행당하는 일이 비일비재했다"며 "우리는 선배들에게 괴롭힘을 당해도 우리 대에서 끊자는 생각이 있어서 후배들에게 잘해줬는데 김호중 혼자만 그랬다"고 폭로했다.


이어 "김호중이 노래를 잘하고 실력이 좋으니 학교 입장에선 학교 이름을 알리는 졸업생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갱생시키자는 취지로 (학폭 사실을) 알면서도 지나치는 경우가 많았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또한 김호중이 조직 폭력배 생활을 했다는 의혹이 사실이 아니라고 답했다.


B씨는 "김호중이 '싸움을 잘하니, 아는 조폭이 있니' 하는 거짓말을 많이 했었는데 정작 싸울 일이 있으면 항상 없고, 도망가거나 핑계대고 그랬다. 패기가 없다"고 말했다.


즉 정작 시비가 붙어 싸워야 할 일이 있을 때는 없고 후배들 괴롭힐 때만 도끼 문신 보여주며 겁을 준 셈이다.


이어 B씨는 "깡패 생활 때문에 강제전학을 당했다는 말도 있던데 그 역시 사실이 아니다. 당시 학폭과 학교생활 불성실 등으로 벌점과 징계를 몇 번 당해 (전학당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B씨는 김호중의 과거사를 영화화한 극 중 캐릭터에 대해 "거짓말로 만든 것이고 거짓말로 캐릭터를 만든거다. '스타킹'에서 눈물 흘린 것도 다 거짓말이다"고 밝혔다.


이에 카라큘라는 "깡패 호소인"이라며 "경상도 지역 조직폭력배를 관리하는 수사기관 종사자들에게 확인한 결과 김호중의 조폭 활동 이력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다만 김호중의 학교 폭력 의혹에 대해서는 "한 사람의 행동으로 인해 누군가 피눈물을 흘리고 피해를 본 상황에서 당사자의 용서와 선처가 없는데 어떻게 그 사람이 갱생이 되고 개과천선이 되는지 모르겠다"며 "(김호중은) 그동안 영화와 방송과 도 넘은 팬덤십이 만들어낸 잘 포장된 괴물이었을지도 모른다"고 꼬집었다.


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