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버닝썬X황금폰' 승리·정준영·최종훈, 술집서 여성들과 스킨십 하는 영상 싹 다 공개됐다

정준영과 최종훈이 한 술집에서 여성들과 스킨십을 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인사이트YouTube 'BBC News 코리아'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의 핵심 인물인 가수 승리와 '단톡방 사건' 멤버인 가수 정준영, 최종훈의 사생활이 추가 공개됐다.


지난 19일 BBC 뉴스 코리아는 '버닝썬:K팝 스타들의 비밀 대화방을 폭로한 여성들의 이야기'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를 공개했다.


영상에는 정준영의 불법촬영을 취재한 강경윤, 박효실 기자와 성폭행 피해를 입은 여성의 인터뷰를 포함해 이들의 평소 행실을 짐작케하는 사생활 영상들이 대거 공개됐다.


인사이트YouTube 'BBC News 코리아'


정준영의 핸드폰 복사본에 따르면 그는 친구들에게 "이제 술집X년들이 다 더러워보여 그전까지만해도 내 장난감처럼 보였는데 쓰레기 같아"라는 말을 했다.


이어 정준영과 최종훈이 한 술집에서 여성들과 스킨십을 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시작 부분 "XX 먹여라"라며 여성들에게 술을 권하라는 한 남성의 목소리를 시작으로 정준영은 옆에 앉은 여성이 싫다고 고개를 저어도 입에 술잔을 가져다 대며 술을 마시게 하는 모습이다. 또한 키스를 하는 등 진한 스킨십을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BBC News 코리아'


영상을 찍던 남성이 "종훈아 한 번 더 해봐. XX 섹시했어 아까 키스"라며 스킨십을 요구하자 최종훈은 잠시 망설이는 듯 하더니 여성에게 입을 맞추려 준비했다.


이를 본 강경윤 기자는 "최종훈은 정준영과 마찬가지로 여자를 너무 너무 밝히는 모습이지만 그 그룹(단톡방 멤버) 안에서 권력 관계에서는 순종적인 사람이었다. 자기가 무언가를 먼저 한다는 것은 거의 없었고 승리가 시키면 따라했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승리가 한 여성에게 "조용히 해"라고 소리를 지르는가 하면 손목을 잡고 거칠게 끌고 가는 모습, 술에 취해 "겸손해야지. 오빠가 아무리 빅뱅이라 그래도 술자리에서"라며 횡설수설하는 모습 등이 공개돼 큰 충격을 안긴다.


인사이트YouTube 'BBC News 코리아'


한편 승리는 2019년 폭행 사건으로 시작된 클럽 버닝썬 사태의 핵심 인물로 상습도박과 성매매처벌법(성매매·성매매 알선·카메라 등 이용 촬영),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횡령) 위반 등 총 9개 혐의를 받아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았다. 그는 여주 교도소에서 형기를 살다 지난해 2월 9일 만기 출소했다.


출소 후 해외를 돌아다니며 여전히 '빅뱅 팔이'를 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최종훈은 1심에서 5년 형을 선고받았으나 항소심에서 피해자와 합의한 점이 참작돼 2년 6개월로 감형됐다. 2021년 11월 형을 마치고 만기 출소했다. 얼마 전 일본 최대 팬 커뮤니티 플랫폼 패니콘(Fanicon)에 채널 'HUNIYA'를 개설해 팬들을 모집했다.


정준영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같은 해 3월 대구에서 여성을 만취시키고 집단 성폭행을 한 혐의를 받고 2019년 3월 구속기소 됐다. 항소 끝에 징역 5년을 선고받아 지난 3월 출소했다.


YouTube 'BBC News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