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에스파 밟으실 수 있죠?"...민희진이 공개한 카톡서 방시혁이 한 말

어도어 '경영권 탈취 의혹'과 관련해 열린 기자 회견에서 과거 방시혁 의장이 4세대 걸그룹 '에스파'를 견제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뉴스1뉴스1


어도어 '경영권 탈취 의혹'과 관련해 열린 기자 회견에서 과거 방시혁 의장이 4세대 걸그룹 '에스파'를 견제하는 듯한 발언을 한 것이 공개됐다. 


4세대 인기 걸그룹 뉴진스가 소속된 어도어 민희진 대표는 '경영권 탈취 의혹'과 관련해 25일 열린 기자 회견에서 방시혁 의장과의 카톡 내용 일부를 공개했다.


민 대표가 공개한 카카오톡 내용에 따르면 지난 2021년 12월 2일 방 의장은 민희진에게 "에스파 밟으실 수 있죠?ㅎ"라며 동 세대 인기 걸그룹 '에스파'를 견제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인사이트SBS News


2021년 12월이면 에스파가 노래 'Next Level'로 한창 주가를 드높일 때였다. 


이에 방 의장은 하이브를 통해 배출되는 걸그룹이 SM엔터테인먼트의 에스파보다 상위 클래스로 등극하기를 바랐던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하이브는 지난 22일 민희진 대표와 어도어 경영진 일부가 어도어 경영권과 뉴진스 멤버들을 빼내려 했다고 의심하며 전격 감사에 착수하며 25일 중간 감사 결과 발표와 함께 민 대표를 수사기관에 고발하겠다 밝혔다.


이날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민희진 대표는 하이브가 자신에게 프레임을 씌웠다며 "돈 때문에 내가 어도어 경영권을 탈취한다는 말 자체가 와닿지 않는다. 난 이미 어도어 주식을 갖고 있고 그 외에도 회사로부터 받은 것들이 있다"며 토로했다.


인사이트어도어 민희진 대표 / 뉴스1


이어 "BTS가 나를 베꼈다고 말한 적 없다. 나를 이상한 사람으로 만들어놨다"며 "경영권 찬탈 계획도, 의도도, 실행한 적도 없다"며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강하게 반박했다.


또 "내가 하이브를 배신한 게 아니라 하이브가 날 배신한 것이다. 빨아먹을 만큼 빨아먹고 찍어 누르기 위한 프레임"이라고 주장하며 "나는 일을 열심히 한 죄밖에 없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