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속초 해상서 길이 3m, 무게 160kg짜리 대형 '청상아리' 출몰...동해 상어 출몰 늘고 있다

강원 속초 해상에서 길이만 3m에 육박하는 청상아리가 혼획됐다.

인사이트강원 속초해상서 혼획된 청상아리 / 속초해경 제공


강원 속초 해상에서 길이만 3m에 육박하는 청상아리가 혼획됐다.


23일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5시쯤 속초시 장사항 동쪽 1.4㎞(약 0.8해리) 해상의 24톤급 어선 선장 A 씨로부터 "양망 작업 중 정치망에 상어가 숨진 채 걸려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번에 혼획된 상어는 길이 약 2.9m, 둘레 약 1.3m, 무게 약 160㎏의 청상아리로 확인됐다. 작살 등 불법 어구로 포획한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인사이트강원 속초해상서 혼획된 청상아리 / 속초해경 제공


청상아리는 해양 보호 생물 심의를 받고 있지만, 아직 최종 결정되진 않은 상태다. 이에 이번에 잡힌 청상아리는 속초항 위판장에서 7만원에 위판됐다.


박형민 속초해양경찰서장은 "기후변화로 인한 수온 상승으로 동해안에 대형 상어류 출현 가능성이 점점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뉴스1) 윤왕근 기자 · wgjh6548@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