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AI로 만든 '19금 여자 사진' 길거리에서 팔고 있는 '어르신들의 홍대' 동묘 근황

옛 추억이 가능한 물건들을 싸게 판매하고 있어 어르신들 특유의 감성을 자극한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


'어르신들의 홍대'라 불리는 동묘. 지하철 1호선과 6호선 동묘앞역 3번 출구를 나서면 각종 중고 의류(빈티지 의류)부터 특이한 골동품, 오래된 가전제품, 카메라, 시계 등을 판매하는 벼룩시장이 펼쳐진다.


최근 MZ세대들 사이에서 분 레트로 열풍에 젊은이들이 종종 보이긴 하지만 여전히 추억이 가능한 물건을 사러 온 어르신들의 놀이터로 여겨진다.


그런데 최근 눈에 띄는 변화(?)가 생겼다는 목격담이 전해졌다.


뉴스1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동묘에서 판매되고 있는 한 물건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물건은 바로 AI로 생성한 19금 사진이었다. 주요 부위에 포스트잇 하나만 붙여둔 채 진열해두고 있다.


최근 다양한 사이트를 통해 몇 가지 명령어만 입력하면 실물과 유사한 퀄리티의 사진을 만들어낸다. 해당 AI 사진도 이를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노인들 상대로 창조 경제를...", "어르신들은 진짜 누드 사진인 줄 알고 살  같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일부 누리꾼들은 "저작권료도 없고, 피해자도 없고, 누군가는 욕구도 채울 수 있는 거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AI가 빠르게 발전하면서 단순한 오락거리로만 쓰이는 게 아니라 범죄 수단으로 악용된다는 데 문제도 발생하고 있다.


최근에는 유명인의 얼굴을 이용해 투자를 유도하는 영상이 문제가 됐으며 보이스피싱, 지인능욕, 정치에도 사용되며 왜곡 문제에 대한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