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금연구역인데 XXXX가"...'틴탑 탈퇴'한 캡, 유노윤호 저격글 확산

그룹 '틴탑' 출신의 캡(방민수)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방신기'의 유노윤호를 저격했던 영상이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재공유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bangminsu1992'


그룹 '틴탑' 출신의 캡(방민수)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방신기'의 유노윤호를 저격했던 영상이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재공유되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해 12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던 캡의 발언 일부가 캡처돼 공유되고 있다.


캡의 유튜브 채널 '방민수'에 "이미지가 중요한 이유"라는 제목으로 공개된 영상에 의하면 캡은 "제가 '만사에 열정적이어도 안 좋다'라는 것을 유노윤호씨를 예시로 삼아 말해주겠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본인이 열정적인 거면 상관이 없는데 다른 사람들에게까지 피해를 주는 그런 열정들이 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YouTube '방민수'


이어 "리허설 같은 경우에는 적당히 대충해도 괜찮다. 사람이란 게 모든 곳에 다 열심히 할 수 있는 게 아니다. 내가 (과거에)리허설을 대충했다"라며 그룹 활동 당시의 기억을 떠올렸다.


그는 "나와 그분은 전혀 상관없는 그룹인데 (유노윤호가) '요즘에 잘 나가나 보네~ 리허설 대충대충 하고~'라며 비꼬았다"고 털어놨다.


이를 보던 시청자가 '유노윤호에게 혼난 적도 있느냐'고 묻자, 캡은 "혼난 적도 몇 번 있다. 제가 이제 무대 옆에서 옷을 갈아입고 있는데 눈도 안 좋고 어두워서 그분이 있는지 없는지도 모르는데 인사를 안 했다고 상욕을 박으셨다"고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yunho2154'


캡은 가수 활동 시절 드라이 리허설, 카메라 리허설, 본방까지 총 세 번 무대를 했다고 설명하며 "리허설인데 새벽부터 어떻게 모든 사람이 파워를 내냐"며 "(유노윤호 때문에)모든 사람들이 다 열정적으로 해야 됐다"고 말했다.


캡에 의하면 해외에서 진행된 음악방송 말미에는 100여 명의 가수들이 다함께 노래를 부르며 마무리하는 것까지 리허설을 진행해야 했고, 노래를 대충 부르는 가수들에게 화가 난 유노윤호는 무대 위 모두를 혼내기까지 했다.


그는 "당신이 바른 청년이고 올바른 사람으로 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사람들을 가르치려 하는 건 좋다"며 "근데 그럴 거면 당신도 바른 사람이 되어야 하지 않나"라며 의구심을 드러냈다.


인사이트YouTube '방민수'


이어 "맨날 XX 그냥 다 같이 쓰는 방송국 화장실에서 불편하게 담배 피우고 있다. 후배들은 화장실 가는 것도 불편하다. 맨날 거기서 담배 피우고 있다. 금연 구역인데 XXXX가"라며 유노윤호의 과거 행실을 지적했다.


한편 1992년생인 캡은 지난 2010년 그룹 틴탑의 리더로 데뷔했으나 지난해 5월 소속사와의 전속계약을 해지하고 틴탑에서 탈퇴하며 유튜브를 통한 개인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1986년생인 유노윤호는 지난 2004년 그룹 동방신기로 데뷔해 최강창민과 함께 그룹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