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尹, 비서실장에 5선 정진석 임명...직접 발표 후 질문도 받아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 후임에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임명했다.

인사이트

뉴스1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 후임에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임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실에서 직접 비서실장 인선을 발표했다. 발표 후에는 간단한 질의응답도 이어졌다. 


윤 대통령은 신임 정 비서실장에 대해 "우리나라 정계에서도 여야 두루 아주 원만한 관계를 가지고 계시고 여러분도 아마 잘 알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앞으로 비서실장으로서 용산 참모뿐 아니라 내각, 여당, 야당, 또 언론과 시민사회 등 이런 모든 부분에 대해 원만한 소통을 하면서 직무를 잘 수행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정 비서실장은) 전 국회부의장으로 소개할 필요가 없을 정도로 잘 아실 것으로 생각한다"며 "2000년에 16대 국회에 진출해서 5선 국회의원을 했고, 청와대 정무수석을 비롯해 당에서도 비상대책위원장과 공관위원장을 했고, 국회부의장, 사무총장 등 국회직도 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뉴스1


5선 국회의원이자 국회 부의장을 지낸 정 의원은 차기 대통령 비서실장 하마평에 꾸준히 오르내렸다. 이명박 정부 시절 청와대 정무수석을 맡았고, 윤석열 정부 출범 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지내기도 했다.

 

충남 공주 출신인 정 의원은 친윤(친윤석열)계로 알려졌지만 비교적 계파색이 옅고, 소통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 4·10 총선에선 자신의 지역구인 충남 공주부여청양에 출마했으나 박수현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패해 6선 도전에 실패했다.


(뉴스1) 김정률 기자, 정지형 기자 · jrkim@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