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7 17℃ 춘천
  • 17 17℃ 강릉
  • 16 16℃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4 14℃ 전주
  • 16 16℃ 광주
  • 14 14℃ 대구
  • 14 14℃ 부산
  • 18 18℃ 제주

황정음 "연애할 때 48kg였는데... 80kg에 아기 낳았다"

황정음이 첫째 아이를 낳을 당시 몸무게를 거침없이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짠한형 신동엽'


황정음이 첫째 아이를 낳을 당시 몸무게를 거침없이 공개했다. 

 

1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는 '역대급으로 아슬아슬했던 술자리'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게스트로는 황정음과 윤태영이 출연해 입담을 풀었다. 

윤태영은 "여배우들도 정말 치열하게 산다. 자기 거 다버리고 정말 그렇게 사는 거 같다"라고 말을 하자 황정음은 "나는 안버렸다. 내 자신이 너무 소중하니까 버리는 게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짠한형 신동엽'


그러면서 황정음은 "아이낳고 미친듯이 먹어 80kg까지 쪘었다"며 임신 중 최고 몸무게를 공개했다. 


그는 "연애할 때 48kg였는데, 첫째 아이를 가졌을 때 과일을 너무 많이 먹어 80kg에 아이를 낳았다. 아기 몸무게만 4.18kg 였다"고 말해 신동엽과 윤태영을 놀라게 했다. 


황정음은 "그러고 나서 6개월 만에 32kg를 빼 47kg까지 뺏다"고 말해 다시 한번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YouTube '짠한형 신동엽'


그러자 신동엽은 "과일에 과당이 많다"며 "사람들이 과일은 살 안 찌는 줄 아는 데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황정음은 "그래서 둘째를 임신했을 때는 일부러 과일을 먹지 않았더니 20kg밖에 안 쪘다"고 말했다. 


윤태영은 황정음에게 "그럼 지금은 몇 킬로냐?" 물었고 황정음은 "56kg다. 거의 슈가 때 몸무게다"며 현재 몸무게도 시원하게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짠한형 신동엽'


한편, 황정음의 파경 소식은 지난 2월 말 알려졌다.  


황정음의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는 "황정음은 많은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내렸다"며 "이혼소송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