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데뷔하고 처음 지상파서 1등하자 너무 긴장해 손 달달 떠는 신인 아이돌 멤버 (영상)

투어스(TWS)가 KBS2 '뮤직뱅크'에서 미니 1집 '스파클링 블루(Sparkling Blue)'의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로 1위를 차지했다.

인사이트YouTube 'KBS Kpop'


데뷔 한 달 만에 지상파 음악방송 정상에 오른 신인 아이돌 멤버가 떨리는 심경을 숨기지 못해 웃음을 안긴다.


지난 23일 그룹 투어스(TWS)가 KBS2 '뮤직뱅크'에서 미니 1집 '스파클링 블루(Sparkling Blue)'의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로 1위를 차지했다.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는 첫 만남의 설렘 속에서 마주한 막연함을, 앞으로 함께할 빛나는 나날들에 대한 기대로 극복하는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밝고 청량한 에너지와 귀에 쏙쏙 박히는 친근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이어진 앵콜 무대에서 멤버 신유, 도훈, 영재, 한진, 지훈, 경민은 팬들에게 마음을 전하기 위한 쪽지를 쓰기 시작했다.


인사이트YouTube 'KBS Kpop'


그런데 지상파 음악 방송에서 1위는 처음이었던 터라 너무 떨렸던 것인지 도훈은 쪽지를 든 손을 달달 떨고 말았다.


이 모습이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기며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팬 아닌데도 보게 된다", "신인의 풋풋함 모습이 그대로 느껴진다", "그 와중에 목소리는 떨림 없다. 얼마나 열심히 연습했는 지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KBS Kpop'


한편 첫 지상파 트로피를 거머쥔 투어스는 이로써 '쇼! 챔피언'(2주 연속 1위), '더쇼'에 이어 음악방송 4관왕에 올랐다.


투어스는 이날 "항상 많이 부족하고 서툰데 많은 것을 지원해 주시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식구들에게 감사하다. 힘이 돼 주는 멤버들에게도 감사하다"라며 "그리고 무엇을 하든 저희를 믿고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 투어스가 여러분 인생에 들어갈 수 있는 자리를 내어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해서 행복을 드리는 팀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YouTube 'KBS Kp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