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아이돌 부부' 율희·최민환이 결혼 5년 만에 이혼하며 밝힌 심경

두 사람은 결혼 5년 만에 파경을 맞아 팬들에게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yul._.hee'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현역 아이돌 부부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이혼했다.


지난 4일 최민환과 율희는 각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이혼 소식을 전했다.


앞서 최민환과 율희는 2017년 열애 사실이 알려졌다. 율희가 SNS에 업로드 실수를 한 것이다.


이후 율희는 같은 해 11월 그룹을 탈퇴한 뒤 이듬해 1월 혼인신고와 함께 임신 소식을 전했다.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당시 최민환과 율희는 최연소 아이돌 부부로 화제가 됐다.


두 사람은 2018년 5월 첫아들을 얻었고, 2020년 2월 쌍둥이 자매를 출산해 슬하에 세 자녀를 두고 있다.


1년 전 두 사람은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고민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때 율희는 넷째를 원한다고 한 바 있다.


하지만 두 사람은 결혼 5년 만에 파경을 맞아 팬들에게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아래는 최민환과 율희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민환입니다. 오랜만에 전하는 안부가 가볍지만은 않네요. 신중하고 어려운 결정을 내리게 돼 여러분께 조심스럽게 말씀드립니다.


저희 부부는 오랜 논의 끝에 결혼생활을 마무리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어린 나이에 가족을 만들겠다는 저희의 결정에 대해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 주신 여러분에게 송구스러운 마음입니다.


가족과 팀 멤버들 그리고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하고 정말 미안합니다. 또한 아이들에게 마음의 상처가 남지 않도록 아빠로서 역할을 하는데,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좋은 소식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하 율희 입장


안녕하세요 율희입니다. 오늘은 여러분께 조금은 무거운 얘기를 전해드려야 할 것 같아 마음이 안 좋지만,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여러분께 직접 전하고 싶어 적어 내려가 볼까 합니다.


많은 시간 노력하고 대화한 끝에 저희 부부가 서로 각자의 길을 응원해주기로 하였습니다. 부부의 길은 여기서 끝이 났지만 아이들의 엄마, 아빠로서는 끝이 아니기에 저희 두사람 모두 최선을 다해 아이들을 보살피고 소통하고 있습니다.


현재 아이들은 많은 시간 고민한 끝에 현실적인 문제들과, 최대한 심리적인 불안함이 크지 않도록 지금까지 생활하던 공간에서 지내는 게 맞는다는 판단을 하여 아이 아빠가 양육하고 있으며, 저 역시 그만큼 엄마의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게 아이들과 자주 만나며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여러분들께서 응원해주신 만큼 이 소식이 갑작스럽고 당황스러우실 것 같아 많은 걱정을 했습니다. 하지만 많은 대화 끝에 서로의 행복을 위해 내린


결코 쉽지만은 않았던 선택이니,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랍니다.


요즘 날씨가 너무 추워지고 있으니, 오늘도 따뜻한 하루 되시길 바라며,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