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지드래곤, 국과수 모발 정밀감정 '음성' 나왔다...손발톱 결과는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지드래곤(35·본명 권지용)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모발 정밀 감정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지드래곤 / 뉴스1지드래곤 / 뉴스1


[인사이트 ] 이유리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지드래곤(35·본명 권지용)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모발 정밀 감정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20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최근 국과수는 권 씨의 모발을 정밀 감정한 뒤 마약 음성 반응이 나왔다고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에 통보했다. 


인사이트뉴스1 


국과수는 손발톱 감정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며 모발 감정 결과만 먼저 경찰에 알렸다.


경찰은 지난 6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상 마약 혐의를 받는 권 씨를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하는 과정에서 간이 시약 검사를 했으나 음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경찰은 모발과 손발톱을 추가로 채취해 국과수에 정밀 감정을 의뢰했다.


인사이트뉴스1 


모발의 경우 머리카락 길이에 따라 1년 전후까지 마약 투약 여부를 확인할 수 있으며 손톱 분석법은 5∼6개월 전의 투약 여부를 알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일단 지드래곤 손발톱 감정 결과를 기다리면서 다른 증거를 확보하기 위한 수사를 계속하고 있다.


경찰은 정밀 감정 결과로 핵심 물증을 확보하지 못함에 따라 앞으로 권 씨 혐의를 입증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지드래곤은 최근 연합뉴스TV 인터뷰에서 '마약 투약을 했냐'는 직접적인 질문에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검사 결과와 관련한 질문에는 "당연히 음성이 나와야겠다. 마약을 투약한 적도 누군가에게 주고받은 적 또한 없기 때문에 사실 몸에서 만약 성분이 검출된다면 그게 더 이상한 것"이라며 마약 투약 여부에 대해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