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길 한복판에서 '매니저' 총으로 쏴 살해한 여성 래퍼

지난 19일 한 여성 래퍼가 길에서 매니저를 총으로 쏴 살해한 충격적인 사건이 일어나 미국 전역이 충격에 빠졌다.

인사이트The New York Post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한 여성 래퍼가 길 한복판에서 매니저를 총으로 쏴 살해하는 충격적인 사건이 일어났다.


지난 19일(현지 시간) 미국 매체 뉴욕포스트(The New York Post)는 키 바니(Key Vhani)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는 플로리다 출신 케바니 카밀라 힉스(Kevhani Camilla Hicks, 27)가 살인 혐의로 기소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달 9일 마이애미 윈우드 인근에서 힉스가 매니저와 다른 남성을 향해 여러 차례 총격을 가하는 장면이 폐쇄회로(CC)TV 카메라에 포착됐다.


인사이트The New York Post


NBC 마이애미가 입수한 CCTV 영상에서 힉스는 매니저와 함께 흰색 차에서 내렸고 곧 말다툼을 벌였다.


얼마 후 말다툼은 몸싸움으로 번졌다. 힉스와 매니저는 서로를 때리기 시작했고 그 후 다른 남성이 뒷좌석에서 내려 힉스와 몸싸움에 가세했다.


매니저와 남성은 힉스를 바닥에 내동댕이치기에 이르렀다.


얼마 후 두 남성이 물러나자 힉스는 걸어가다 갑자기 몸을 돌려 가방에서 권총을 꺼내 발포했다.


인사이트The New York Post


놀란 매니저는 차 뒤로 몸을 숨겼지만 힉스는 그가 바닥에 쓰러질 때까지 계속 총을 쏘며 쫓아갔다.


그 순간 힉스를 공격했던 다른 남성이 차에 탄 뒤 힉스를 들이받고 빠르게 달아났다.


영상은 힉스가 일어나 인도로 뛰어간 뒤 끝이 났다.


시민들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여러 발의 총상을 입은 힉스의 매니저를 발견했다.


그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했다.


인사이트The New York Post


둔기로 인한 부상으로 병원에 입원한 힉스는 경찰에 총격은 정당방위였으며 두 남성으로부터 생명의 위협을 느꼈다고 주장했다.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힉스는 매니저의 큰 체격과 "한방에 죽여버리겠다"라고 소리치는 그의 말에 두려움을 느꼈다고 진술했다.


힉스의 가족들이 개설한 고펀드미(GoFundMe) 페이지에 따르면 영상에 등장하는 매니저와 남성이 힉스를 여러 차례 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Facebook


현재 힉스는 구금된 상태지만 최근 심리에서 5만 달러(한화 약 6,429만 5,000원)의 보석금과 가택 연금을 허가받은 후 곧 풀려날 것으로 예상된다.


힉스의 변호사는 이번 사건에 대해 "명백한 정당방위"라고 강조했다.


CCTV 영상이 공개된 후 힉스가 어떤 이유로 매니저와 다투게 됐는지 그 이유에 현지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