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슈퍼주니어 규현, 뮤지컬 공연장서 '흉기 난동' 부리는 여성 막으려다 부상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규현이 흉기 난동을 부린 여성에 의해 부상을 당했다.

인사이트규현 / Instagram 'gyuram88'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규현이 '흉기 난동'을 부린 여성에 의해 부상을 당했다.


뮤지컬 분장실에 들어가 규현 등에게 흉기를 휘두른 이 30대 여성은 경찰에 현행범 체포됐다.


20일 서울 강서경찰서는 특수협박 혐의를 받는 30대 여성 A씨를 전날 현행범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19일) 오후 6시께 서울 강서구 마곡동의 한 뮤지컬 분장실에 침입해 한 출연 배우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gyuram88'


이를 제지하는 과정에서 분장실에 함께 있던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이 A씨가 휘두른 흉기에 상처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다행히 규현의 부상 정도는 심하지 않았고 현장에서 응급조치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배우들과 일면식이 없는 관계로 전날 공연을 본 뒤 해당 분장실에 찾아간 것으로 확인됐다.


인사이트Instagram 'gyuram88'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이전에 배우들 상대로 스토킹한 적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며 "범행 동기 및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신병력과 흉기를 구입한 경로 등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