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류호정 "이준석과 손잡고 젠더 갈등 문제 해결할 수 있을 것"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를 언급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를 언급했다.


8일 SBS 라디오에서 류호정 정의당 의원은 "(이 전 대표와) 제3지대로 만약에 같이하게 되면 젠더갈등 문제 해결을 목적으로 터놓고 얘기할 기회가 오히려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라"라고 말했다.


이 전 대표와 협력 관계가 될 수 있다는 여지를 열어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인사이트뉴스1


류 의원은 "이전 세대가 건설적이지 못하게 이념 가지고 싸운 것을 우리는 답습하지 말고 좋은 정치를 해 보자는 관점에서 한 울타리에 있으면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로운 정치를 만들기 위해 젊은 세대가 손을 맞잡을 수도 있다는 구상을 내놓은 셈이다. 


새로운선택 창당준비위원회 대표인 금태섭 전 의원도 이 전 대표와 조만간 만나 이야기를 해 볼 생각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뉴스1


그는 "이 전 대표가 저희가 하는 것과 비슷한 고민을 하는지 얘기해 봐야 한다. 진짜 정치를 바꾸기 위해 힘을 합칠 생각이 있는지 (얘기해 보려 한다)"라고 전했다.


금 전 의원은 제3지대 규합을 위한 '금요연석회의'를 구성해 활동하고 있다.


금요연석회의에는 민주당 이상민 의원, 양향자 한국의희망 대표, 정태근 당신과함께 정치포럼 공동대표, 조성주 세번째권력 공동위원장 등이 함께 한다. 


한편 이준석 신당과 제3지대 신당이 연합할 경우 김종인 전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구심점 역할을 할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금태섭, 정태근 전 의원은 친(親)김종인 인사로 분류되고,이 전 대표 역시 최근 김종인 전 위원장을 만나 향후 행보를 두고 조언을 구한 바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