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더 좋은 일자리"에 진심인 이재용...직무적성검사 GSAT로 삼성 이끌 '미래인재' 뽑는다

삼성의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 필기시험인 삼성직무적성검사(GSAT)가 29일까지 진행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삼성의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 필기시험인 삼성직무적성검사(GSAT)가 28일 온라인으로 치러졌다.


삼성은 29일까지 이틀간 오전과 오후로 나눠 하반기 직무적합성평가를 통과한 지원자들을 대상으로 총 4회 시험을 실시한다. 시험은 사전점검(60분), 시험시간(60분) 등 총 2시간이다.


이번 GSAT에는 수리 20문항, 추리 30문항 등 총 50문항이 나왔다.


인사이트삼성전자


GSAT는 단편적인 지식이 아닌 주어진 상황을 유연하게 대처하고 해결할 수 있는 종합적인 사고 능력을 평가하는 검사다.


2020년부터 온라인으로 치르고 있으며 이번이 8번째 온라인 시험이다.


지원자는 독립된 장소에서 PC 또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응시할 수 있다.


인사이트삼성전자


삼성은 예비 소집으로 모든 응시자의 네트워크와 PC 환경을 점검하고 임직원 대상 사전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안정적인 시험 진행과 응시자 편의 제고를 위해 사전에 철저히 시스템을 점검했다고 설명했다.


하반기 채용에 나선 삼성 관계자는 ▲ 삼성전자 ▲ 삼성디스플레이 ▲ 삼성전기 ▲ 삼성SDI ▲ 삼성SDS ▲ 삼성바이오로직스 ▲ 삼성바이오에피스 ▲ 삼성물산 ▲ 삼성중공업 ▲ 삼성엔지니어링 ▲ 삼성생명 ▲ 삼성화재 ▲ 삼성카드 ▲ 삼성증권 ▲ 삼성서울병원 ▲ 호텔신라 ▲ 제일기획 ▲ 에스원 ▲ 삼성웰스토리 ▲ 삼성전자판매 등 20개사다.


한편 삼성은 1957년 국내 기업 최초로 공채 제도를 도입한 이후 66년간 이어오고 있다.


인사이트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경북 구미시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해 수업을 참관하고 있다. 2023.3.7/ 삼성전자


삼성은 2018년 발표한 '3년간 4만 명 채용' 계획을 달성한 데 이어 지난해 5월에는 향후 5년간 8만명을 신규 채용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하기도 했다.


특히 국내 주요 대기업 중 유일하게 공채를 유지하고 있으며, 공채를 통해 대규모 일자리 창출과 공정한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경우 국내 임직원 수는 2018년 12월 10만 3,011명에서 작년 12월 12만 1,404명, 올해 6월 기준 12만 4,070명으로 꾸준히 늘고 있다.


이밖에도 삼성은 양질의 일자리 제공을 위해 소프트웨어 무상 교육 및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SSAFY), 자립준비 청년의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는 '삼성희망디딤돌2.0' 등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