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한국 최고의 대기업 '삼성X현대차' 손잡았다...삼성 배터리 현대차에 탑재

삼성SDI가 현대자동차와 처음으로 전기차 배터리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인사이트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삼성SDI가 현대자동차와 처음으로 전기차 배터리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유럽 시장 점유율을 늘리려는 삼성SDI와 글로벌 전기차 시장 공략을 가속하는 현대차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졌다는 평가다.


23일 삼성SDI는 2026년부터 2032년까지 7년간 현대차의 차세대 유럽 수출 전기차에 탑재될 배터리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공시했다.


인사이트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 사진=인사이트


삼성SDI가 현대차에 배터리를 공급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SDI는 헝가리 공장에서 생산하는 6세대 각형 배터리 P6를 현대차 유럽 현지 공장에 공급할 예정이다. 삼성SDI는 배터리 셀만 공급하고 모듈과 팩 조립 공정은 현대차가 맡는다.


P6는 삼원계 NCA(니켈·코발트·알루미늄) 양극재 기반으로 니켈 비중을 91%로 높이고 음극재에 독자 특허 실리콘 소재를 적용해 에너지 밀도를 극대화한 제품이다. 삼성SDI는 P6 개발을 마치고 내년부터 양산을 시작한다.


인사이트삼성SDI P6 각형 배터리 이미지 / 사진 제공=삼성SDI


이번 계약은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지난 2020년 삼성SDI 천안사업장에서 만난 후 추진된 것으로 전해졌다.


양사는 향후 차세대 배터리 플랫폼 선행 개발 등 협력을 지속하고 성장 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최윤호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은 "글로벌 자동차 산업을 선도하는 현대차와 전략적 협력의 첫발을 내디뎠다"며 "삼성SDI만의 초격차 기술 경쟁력과 최고의 품질로 장기적인 협력 확대를 통해 현대차가 글로벌 전기차 시장 리더십을 강화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