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5마리 1천원"...회기역 1번 출구에 있는 붕어빵집 근황

서울 지하철 회기역 1번 출구에 위치한 붕어빵집 사장님이 굉장히 저렴한 가격으로 붕어빵을 팔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KBS 교양'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급격히 추워진 요즘, 길거리에 '겨울철 국민간식' 붕어빵 가게들이 들어서고 있다.


계속 치솟는 물가에 밀가루, 팥 등 재료값이 오르면서 붕어빵 가격도 훌쩍 뛰었다. 보통 2마리에 1천 원을 받고 있으며 비싼 곳은 1마리에 1천 원을 요구하기도 한다.


붕어빵 가격이 많이 올라 아쉽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여전히 싼 가격에 판매 중인 사장이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KBS 교양'


최근 한 카페에는 '회기역 1번 출구 붕어빵 5개 천 원에 파네요'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회기역 1번 출구에 내려서 90m 정도 직진해 보니 붕어빵 5개에 천 원에 팔아서 구입 후 먹어봤는데 평범한 맛있는 붕어빵 맛이 났다"라며 "인터넷 찾아본 결과 저녁만 되면 줄 서서 구매할 정도로 인기가 좋다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요즘 물가에 절대 나올 수 없는 가격이라 또 한 번 놀랬다. 참고로 미니 붕어빵 절대 아니다"라고 말하며 감탄했다. 


인사이트YouTube 'KBS 교양'


회기역 1번 출구이 위치한 이 붕어빵 가게는 지난해 KBS2 '2TV 생생정보'에 출연할 정도로 이미 싸고 맛있기로 입소문이 난 곳이었다. 


당시 제작진이 "이렇게 싸게 팔면 덜 남지 않냐"라고 묻자, 사장은 "많이 팔지 않냐. 많이 파니까 조금씩 조금씩 티끌 모아 태산이더라. 일단 먹는 사람 즐겁고. 나도 가만히 있는 것보다 빨리빨리 파는 게 좋다"라고 답했다. 


인사이트YouTube 'KBS 교양'


특히 사장은 밀가루에 우유를 붓는 정성까지 보였다. 물론 단가가 올라가지만 붕어빵을 더 맛있게 만들기 위해 재료를 아낌없이 사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장은 "붕어빵은 추억의 음식인데 아무리 물라가 올라도 붕어빵 가격까지 오르면 추억이 없어지지 않냐. 추억도 남기고 옛날 생각하면서 많이 사 먹을 수 있도록 싸게 판다"라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인사이트YouTube 'KBS 교양'


YouTube 'KBS 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