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털 없이 태어난 희귀종 '대머리 기니피그' (사진)

태어날 때부터 털이 없었던 '대머리 기니피그'가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누리꾼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어 화제다.

via ludwik_guinea_pig / Instagram

 

태어날 때부터 털이 없었던 '대머리 기니피그'가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누리꾼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어 화제다.

 

지난 1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귀여운 사진을 여러 장 게재한(?) 희귀 기니피그 루드비크(Ludwik)를 소개했다.

 

희귀 기니피그 루드비크는 유전자 돌연변이로 인해 태어날 때부터 털이 없었다.

 

하지만 루드비크의 주인은 털이 없어도 사랑스러운 녀석의 사진들을 많이 촬영했고, 이를 인스타그램에 공개했다.

 

녀석의 전용 인스타그램에는 루드비크의 귀여운 모습 및 재미있는 연출력이 돋보이는 사진들이 많이 게재돼 보는 이들에게 즐거운 미소를 선사한다.

 

한편 루드비크처럼 털이 없는 희귀 기니피그들은 피부 보호를 위해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등 피부에 특별한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전해졌다.

 


 


 


 


 


 


 

via ludwik_guinea_pig / Instagram​

 

성가람 기자 castleriver@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