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지금이 킹크랩 파티 적기"...가격 4년 만에 '뚝' 떨어져 거의 반값에 먹을 수 있다

킹크랩을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지금이 킹크랩 파티 적기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강지원 기자 = 킹크랩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지금이 적기다. 


물가가 끝을 모르고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고급 식자재로 불리는 '레드 킹크랩'의 가격이 4년 만에 kg당 7만 원 선까지 떨어졌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이 길어지면서 미국과 유럽 등 친서방 국가들이 러시아산 해산물 수입을 금지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에 수출량이 급격히 줄어든 러시아는 아시아 국가 수출 비중을 대폭 늘렸다. 


그러면서 한국으로 들어오는 물량이 증가했고 자연히 가격도 하락하게 된 것이다. 


러시아는 올해 어획 할당량 미달 시 내년 할당량도 삭감될 수 있기 때문에 조업을 멈추기 보다는 아시아 국가 수출 비중을 늘리는 방안을 선택한 것으로 추측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11일 수산물 유통 플랫폼 인어교주해적단에 따르면 러시아산 레드 킹크랩의 평균 가격이 이달 10일 기준 7만 400원을 기록했다.


이는 3개월 전인 7월 10일 기준 12만 원이던 것에 비교하면 41.3% 떨어진 셈이다.


러시아산 레드 킹크랩은 지난달 18일까지 11만 5000원으로 적정선을 유지했으나 하루 뒤인 19일부터 7만 원대로 4만 원 가까이 하락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킹크랩 한 마리(2.7kg) 가격도 한때 30만 원까지 치솟았으나 17만 5000원으로 20만 원 아래까지 떨어졌다.


다만 전문가들은 앞으로도 킹크랩 가격의 하락세가 이어질지는 알 수 없다는 입장을 보였다.


수산물은 보통 산지도매시장이나 소비지도매시장에서 매일 경매를 통해 가격이 결정되는데 시기에 따라 수입량이 변하면 가격도 요동치는 것이 일반적이기 때문이다.


킹크랩은 다른 수산물보다 가격 변동 폭이 큰 상품이기 때문에 이후에도 어떻게 변화할지 모른다는 설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