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홍현석, 완벽한 왼발 감아차기로 '선제골'…한국, 중국에 1-0으로 앞서

홍현석이 아시안게임 8강 한중전에서 전반 18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홍현석(24, 헨트)이 아시안게임 8강 한중전에서 전반 18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아시안게임 남자축구대표팀은 1일 오후 9시(한국 시간) 중국 항저우의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중국과의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8강전에서 1-0으로 앞서고 있다.


한국의 날카로운 공격에 중국은 맥을 못 췄다.


전반 18분 황재원이 박스 앞에서 프리킥 기회를 얻어냈다.


홍현석이 왼발 감아차기로 중국 오른쪽 골문 구석을 갈랐다.


인사이트뉴스1


한국이 선제골을 터뜨리자 ‘짜요(파이팅)’을 외치던 중국 팬들의 야유가 쏟아졌다.


한편 황 감독은 이날 이강인(파리생제르맹)과 정우영(슈투트가르트)를 선발 명단에서 제외하고 고영준(포항 스틸러스)와 송민규(전북 현대)로 채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