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체조 천재' 김한솔, 기계체조 남자 마루운동 '금메달'...2연패 달성

김한솔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기계체조 남자 마루운동에서 금메달을 손에 쥐었다.

김소영 기자
입력 2023.09.28 16:10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국 남자 체조의 별 김한솔(27·서울시청)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기계체조 남자 마루운동에서 금메달을 손에 쥐었다.


28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는 마루운동 결승전이 펼쳐졌다.


경기에서 힘차게 하늘로 날아오른 김한솔은 출전자 중 가장 먼저 뛰는 약점을 극복하고 완벽에 가까운 마루 연기를 마쳤다.


이후 승리를 예감한 듯 주먹을 불끈 쥐어 보였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김한솔은 8명의 출전자 중 가장 높은 14.900점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 이어 아시안게임에서 이 종목을 2회 연속 제패하는 순간이었다. 


이로써 김한솔은 우리나라 체조 선수로는 세 번째로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자라는 타이틀을 갖게 됐다. 


인사이트뉴스1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 기록은 1994 히로시마·1998 방콕 대회 도마를 석권한 여홍철 현 대한체조협회 전무이사(경희대 교수)와 2006 도하(안마)·2010 광저우(마루운동)에서 정상을 차지한 김수면에 이은 세 번째다.

 

한편 김한솔에 이어 은메달과 동메달은 나란히 14.333점을 얻은 중국의 장보헝, 린샤오판이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