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온라인서 알게 된 일본인 여성 한국 놀러 오자 양손 묶고 모텔에 감금·폭행한 남성 (CCTV 영상)

채팅 앱을 통해 알게 된 남성을 믿고 한국 여행을 온 일본인 여성이 모텔서 감금·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인사이트채널A뉴스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채팅 앱을 통해 알게 된 남성을 믿고 한국 여행을 온 일본인 여성이 모텔서 감금·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21일 인천 남동경찰서는 외국인 관광객을 결박하고 금품을 빼앗는 등 강도 혐의를 받고 있는 3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앞서 A씨는 지난 16일 오전 10시 30분께 인천시 남동구 모텔에서 일본 국적의 20대 여성 B씨를 폭행하고 협박해 약 16만 원의 현금과 휴대전화, 지갑 등 금품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채널A 뉴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B씨가 한국 여행을 하기 위해 지난 13일 입국하자 3박 4일간 같은 숙소에 머물렀다.


인사이트채널A뉴스


그러나 범행 당일, A씨는 B씨의 짐을 함부로 뒤지다 발각됐고, B씨는 짐을 싸 객실을 빠져나가려다 A씨에게 붙잡혔다.


공개된 CCTV 영상에는 캐리어를 끌고 방을 나서는 B씨를 A씨가 다급히 붙잡으며 다시 방으로 끌어당기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 충격을 안긴다.


A씨는 B씨가 완강하게 거부하자 있는 힘껏 강제로 끌어당겨 제압하는 모습도 보였다.


이후 A씨는 힘에 끌려 들어온 B씨를 폭행하고 양손을 옷으로 결박한 뒤 테이프로 입을 막았다.


인사이트채널A뉴스


A씨는 테이프로 입은 막은 걸 들키지 않기 위해 마스크를 씌워 인근 공원으로 끌고 가서는 "나랑 살지 않으면 죽여버릴 수 있다"고 협박했다.


다행히 B씨는 A씨가 방심한 사이 도망쳐 행인에게 도움을 요청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B씨의 소지품을 챙겨 현장을 달아났지만 경찰의 추적 끝에 4시간 만에 강남 고속버스터미널에서 검거됐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A씨는 "금품을 훔치지 않았다. 돌려주려고 했다"며 범행 사실을 부인했다.


하지만 피해 진술 및 CCTV 영상 등 혐의가 충분히 인정돼 구속됐으며 경찰은 A씨에게서 피해자의 물품을 모두 회수, B씨에게 임시 숙소를 제공하는 등 안전 조치했다.


네이버 TV '채널A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