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수업 중 여교사 얼굴에 '주먹질'한 전남 중학생, 강제 전학 당했다

수업 중 여교사 얼굴에 주먹을 휘두른 남학생이 강제 전학 처분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MBC '하자있는 인간들'


몸풀기 체조하라는 여자 체육 교사가 한 말에 주먹 휘두른 중학생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수업 중 여교사 얼굴에 주먹을 날려 강제 전학 처분을 받은 중학생 사연이 알려졌다.


지난 21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사건은 광양시 한 중학교에서 발생했다.


학생 A군은 지난 4일 체육수업 도중 교사 얼굴에 주먹을 휘둘렀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당시 A군은 몸풀기 체조를 하라는 교사 지시를 따르지 않았다. 그는 체조를 다시 하라는 교사 말을 따르지 않고, 교사 얼굴에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발생 후 학교 측은 A군과 교사를 분리했다. 교사는 사건 이후 심리상담 등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진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gettyimagesBank


교사에게 주먹 휘두른 중학생은 강제 전학..."교권보호위를 열고 전학을 명령했다"


A군 또한 심리검사를 권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도교육청은 교권보호위원회를 열었고, 이후 A군은 강제 전학 처분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사가 심리적으로 위축돼 있어 상담 등의 보호조치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학생은 교권보호위를 열고 전학을 명령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