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또 성형했는지 확 달라진 '비주얼 근황' 전한 개그우먼 이세영

쌍꺼풀, 코 성형을 하며 리즈 미모를 경신한 개그우먼 이세영이 또 달라진 모습을 보여 시선을 집중시켰다.

인사이트Instagram 'seyoung_1408'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성형 후 리즈 미모를 경신한 개그우먼 이세영이 또 달라진 비주얼 근황을 전했다.


지난 29일 이세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편집중 곧 업로드"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이세영은 차에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인사이트Instagram 'seyoung_1408'


이세영은 최근 쌍꺼풀 수술을 다시 했는지 라인은 더욱 크고 선명해졌고, 눈두덩이도 퉁퉁 부어 있었다.


비록 아직 부기가 가라앉지는 않았지만, 도도한 고양이 눈매를 연상하게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세영이 업로드를 예고한 만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성형 후기를 또 한 번 들려줄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Instagram 'seyoung_1408'


과거 이세영은 "눈이 10시 10분이다"라는 외모 악플에 상처를 받았다고 고백한 바 있다. '10시 10분'이란 눈매가 치켜 올라간 사람을 비하한 표현이다.


이세영은 외모 콤플렉스를 극복하고자 쌍꺼풀 수술을 했고, 빠르게 눈 부기가 빠지는 모습을 공개해 부러움을 샀다. 



이후 이세영은 8차례 정도 맞은 코 필러가 퍼졌다고 고백하며 "코 재수술을 결정하게 됐다. 필러를 다 제거하고 정말 자연스러운 콧대, 처져 있는 콧대를 살려주는 걸 원한다"라고 밝혔다.


쌍꺼풀 수술에 이어 코 성형까지 성공적으로 마친 이세영은 SNS를 통해 일상 사진을 자주 올리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