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200만 유튜버 '1분미만', 월수익 6천만원이라는 말에 '진짜 수익' 전부 공개했다 (영상)

200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1분미만'이 유튜브 영상 조회수 실 수익을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1분미만'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200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1분미만'이 자신의 채널 영상 조회수 수익을 공개했다.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1분미만'에는 '해명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유튜버 1분미만은 "인터넷에 검색해보면 (저희) 채널 월 조회 수 수익이 약 4,000만~6,800만 원이라고 나와 있다"면서 채널 영상 조회수 수익에 대한 진위를 설명했다.


인사이트YouTube '1분미만'


그는 "시청자 중 '이렇게 돈도 많이 버는데 광고 영상까지 올리느냐'는 분들이 계셔서 사실을 말씀드리려 한다"며 "유튜브 시스템은 영상 길이가 8분을 넘어야 중간광고들이 붙어 수익이 몇 배씩 올라간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1분미만은 자신의 채널 콘텐츠들이 핵심만 담아 1분대로 짧게 만들기 때문에 중간광고를 넣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1분미만은 "조회 수도 회당 0.6원 정도에 불과한데, 사흘 내내 영상 하나 만들어 조회 수 100만을 찍으면 (수익이) 60만 원 정도"라며 "여기서 영상작업에 필요한 각종 비용을 빼야 되고, 작업을 돕는 팀원과 나눠야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현재 1분미만은 한 달에 10편 안팎의 영상을 게재하고 있다. 따라서 해당 내용에서 월 매출을 계산 시 월 600만 원에 불과하다.


끝으로 1분미만은 "많은 유튜버들이 세간에 알려진 바와 다르게 조회 수로 벌어들이는 월 수익이 많지 않다"고 강조하며 영상을 마쳤다.


앞서 지난 4월, 130만 명의 구독자를 가진 가수 성시경도 자신의 유튜브 영상을 200만 명이 보면 200만 원을 번다"고 언급한 바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국세청이 지난 5월 공개한 '1인 미디어 창작자(유튜버 등) 수입금액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21년 수입을 신고한 1인 미디어 창작자(3만 4,219명) 가운데 상위 1%에 해당하는 342명이 연평균 7억 1,300만 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위 50%는 연평균 수입이 40만 원에 불과했다.


YouTube '1분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