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5 25℃ 인천
  • 30 30℃ 춘천
  • 30 30℃ 강릉
  • 27 27℃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9 29℃ 전주
  • 29 29℃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31 31℃ 제주

팬들 땡볕에 기다리지 않게 콘서트장 옆 핸드볼 경기장 빌려 대기석 만들어준 방탄 슈가

방탄소년단 슈가가 땡볕에서 자신을 기다릴 팬들을 위해 아미 전용 대기석을 만들어 눈길을 끈다.

임기수 기자
입력 2023.08.03 09:25

인사이트Instagram 'agustd'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단독 콘서트를 앞둔 방탄소년단 슈가가 팬들과 스태프를 배려해 실내 공영장을 추가로 대관하는 퉁 큰 '플렉스'를 해 화제다.


방탄소년단 슈가는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어거스트 디 투어 '디 데이' 더 파이널'(Agust D TOUR ‘D-DAY’ THE FINAL) 공연을 개최할 예정이다.


전국 곳곳엔 폭염 특보가 내리고 최고체감온도는 35도 안팎까지 오르는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슈가의 콘서트가 열리는 8월 4일부터 6일까지의 날씨는 기상청에 따르면 낮 기온은 32~35도로 예상된다.


인사이트Instagram 'agustd'


슈가의 단독 콘서트인 만큼 폭염에도 많은 팬들이 공연장 앞에서 대기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인기 아이돌의 경우 웃돈을 얹은 '프리미엄 티켓' 판매도 기승을 부려  거르기 위해 예매자가 본인이 맞는지 확인하는 과정을 거친 뒤 입장을 허용하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방탄소년단의 경우 한국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기가 높아 더욱 철저히 본인 검사 과정을 치르기 때문에 팬들의 대기 시간이 길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보통 팬미팅이나 콘서트가 개최될 시 통상적으로 야외 공터 같은 여분의 공간에 천막을 쳐두고 간이 부스를 만들어 본인 확인을 진행한다.


요즘과 같이 폭염이 지속되는 날씨에는 무리가 있다. 실제로 뙤약볕 아래서 공연을 기다리던 팬이 실신하는 경우도 있었다.


슈가 측은 팬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본 공연이 열리는 KSPO DOME(체조경기장) 바로 옆에 위치한 SK올림픽핸드볼 경기장을 대관해 본인 확인 부스로 사용하기로 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폭염에 고생할 팬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한 것으로 보인다.


본인의 공연을 위해 뙤약볕 아래에 서있어야 하는 팬들과 스태프를 모두 배려한 행동에 대중들은 "이것이 진정한 플렉스다" "더운 날씨에 어떻게 서있어야 할지 걱정이었는데 다행이다" "팬들뿐만 아니라 스태프도 살리는 길" 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