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3 23℃ 서울
  • 22 22℃ 인천
  • 22 22℃ 춘천
  • 20 20℃ 강릉
  • 23 23℃ 수원
  • 20 20℃ 청주
  • 19 19℃ 대전
  • 22 22℃ 전주
  • 20 20℃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1 21℃ 제주

"어묵 5천원에 못 먹어"...전남 한 축제서 음식 너무 비싸 깜놀한 일본인 유튜버 (영상)

일본에서 온 유튜버 유이뿅이 한국의 한 지방 축제를 갔다가 기절초풍하고 말았다.

인사이트YouTube '유이뿅YUIPYON'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세계적으로 물가가 높은 나라로 꼽히는 일본에서 온 유튜버 유이뿅이 한국의 한 지방 축제를 갔다가 기절초풍하고 말았다.


상상도 못했던 물가에 큰 충격을 받은 것이다. 어묵꼬치를 먹고 싶었던 그는 5천원으로도 그 맛을 느껴볼 수 없다는 사실을 알고 좌절했는데, 영상을 본 누리꾼들도 크게 놀랐다.


지난 28일 구독자가 약 60만명인 일본인 유튜버 유이뿅은 전라도 지역을 여행하는 브이로그 영상을 게재했다.


유이뿅은 주사위를 굴린 뒤 나온 3개 지역을 탐방하기로 했다. 가장 먼저 나온 지역은 전남 함평군이었다. 마침 이곳에서는 외부 지역민들이 찾는 대표적인 축제 '함평나비대축제'가 개최되고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유이뿅YUIPYON'


이날 축제를 찾은 유이뿅에게 주어진 예산은 8천원. 그는 '먹방 찍기'에 나섰다. 하지만 이를 제대로 할 수는 없었다.


먹거리 장터에서 마주한 통돼지 바비큐가 4만원이어서 포기한 이야기는 이야깃거리조차 되지 않았다.


"어묵은 먹을 수 있겠지"라며 가게에 다가간 그는 충격적인 이야기를 들어야 했다. 어묵 한 그릇에 1만원이고, 5천원어치는 판매하지 않는다는 이야기였다.


YouTube '유이뿅YUIPYON'


발길을 돌릴 수밖에 없었던 그는 1컵에 4천원인 번데기, 1개에 4천원인 소시지를 사먹어야 했다.


유이뿅은 "이거 완전 번데기 축제네"라며 "이거 나비 축제 맞아?"라며 맛있게 번데기를 먹어치웠다.


시민들은 어묵을 팔며 1만원을 받는 포장마차 상인들에게 크게 분노했다. 통돼지 바비큐의 가격도 너무 비싸다는 지적이 나왔다. 서빙을 받으며 먹을 수 있는 음식점을 가도 이보다는 훨씬 싸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도 해당 영상이 확산했는데, "지자체는 단속 안 하냐", "맛도 없는데 비싸기만 해서 기분만 망친다", "나라 망신이다", "이래서 지역 축제 안 가고 비행기값 더 주고 해외 가는 거다"라는 등의 지적이 쏟아졌다.


YouTube '유이뿅YUIPYON'


해외 축제 현장도 '바가지'가 만연한 것은 마찬가지라는 반론도 있었다. 일본, 싱가포르, 세부, 말레이시아, 베트남, 홍콩, 호주, 스위스 등 어디를 가도 비슷한 현상이 나타난다는 것이다.


이에 시민들은 '지역 축제'라면 지역 주민들만 포장마차를 열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지자체가 자릿세를 받는다는 명목으로 돈을 버는 데 급급하지 말고 축제의 퀄리티를 살릴 방안을 고심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YouTube '유이뿅YUIPY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