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일본은 역전패로 탈락...U20월드컵 한국 축구, 3회 연속 16강 진출 확정

한국(승점 4)은 '조 3위 상위 4개 팀'에 포함될 수 있어 16강 티켓을 확보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한국 축구가 3회 연속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3회 연속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28일 아르헨티나 멘도사 스티디움에서 '2023 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C조 3차전' 일본과 이스라엘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일본은 이스라엘에 1-2로 충격의 역전패를 당했다. 후반 추가 시간에 이스라엘의 오메르 세니오르가 '극장골'을 터트린 것이다.


이번 경기로 일본은 승점 3(1승 2패)을 기록, 조 3위로 밀렸다.


인사이트뉴스1


반면 한국(승점 4)은 '조 3위 상위 4개 팀'에 포함될 수 있어 16강 티켓을 확보했다.


오는 29일 오전 6시 아르헨티나 멘도사의 멘도사 스타디움에서 감비아와 조별리그 F조 3차전이 예정되어 있지만, 여기서 패해 조 3위로 추락하는 최악의 상황이 벌어지더라도 '조 3위 상위 4개 팀'에 포함되기 때문이다.


FIFA U-20 월드컵은 A∼F조의 각 조 상위 1∼2위 12개 팀과 각 조 3위 가운데 상위 4개 팀이 16강에 합류한다.


인사이트뉴스1


이로써 한국은 2017년 한국 대회(16강)를 시작으로 2019년 폴란드 대회(준우승)에 이어 이번 아르헨티나 대회까지 3년 연속 16강 진출을 할 수 있게 됐다.


이 소식에 대한민국 국민들은 "어게인 2019"를 외치며 응원에 나서고 있다.


2019년 U-20 월드컵 당시에는 '막내형' 이강인을 비롯한 선수들의 맹활약하며 결승전까지 오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