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여주 김남주와 미묘한 관계?"...차은우 차기작 캐스팅에 팬들 우려 쏟아졌다

가수 겸 배우 차은우의 차기작 드라마 캐스팅 소식이 전해지자 일각에선 우려의 목소리를 내놓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가수 겸 배우 차은우가 차기작 캐스팅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26일 뉴스엔에 따르면 차은우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새 드라마 '원더풀 월드'(가제) 남자 주인공에 캐스팅된 것에 대해 "확정된 건 없지만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원더풀 월드'는 억울하게 어린 아들을 잃은 여자 주인공이 법의 용서를 받은 가해자를 상대로 복수를 하며 상처를 치유해나가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스타뉴스 보도에 따르면 차은우는 극중 자신처럼 아픈 아이들을 치료해 주겠다는 꿈을 지닌 의대 휴학생 권선율 역으로 캐스팅 제안을 받았다. 


권선율은 여자 주인공과 어떤 사건에 휘말린 후 미묘한 관계를 이어나가는 미스터리한 인물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여자 주인공은 김남주, 그의 남편 역할은 김강우가 출연을 검토 중이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만약 차은우가 출연을 결정할 경우 김남주와 26살이라는 나이 차를 극복하고 호흡을 맞추게 된다. 


해당 소식을 접한 일부 누리꾼들은 "미묘한 관계라니 수상하다. 중년 여성과 젊은 남자 로맨스냐", "나이 차이가 너무 커서 몰입 안 될 듯", "미묘한 관계가 러브라인인 거냐"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차은우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인 로맨스 웹툰 원작 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에 출연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