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또 '우울증 갤러리'...어린이날 새벽, 10대 여학생 2명 또 극단적 선택 시도 생중계

어린이날 새벽 '우울증갤러리'에서 만난 10대 2명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다 구조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어린이날 새벽, 극단적 선택 시도한 10대 2명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우울증갤러리'에서 만난 10대 두 명이 어린이날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다 구조됐다.


지난 6일 서울 강남경찰서 등에 따르면 A양(17)과 B양(15)은 5일 오전 3시 55분경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며 그 과정을 SNS로 중계했다.


경찰은 '친구가 극단적 선택을 하려 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양과 B양을 설득한 뒤 보호자에게 인계했다.


인사이트

디시인사이드 우울증 갤러리


두 사람은 우울증 갤러리에서 만나게 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현장에는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던 10대 2명 외에도 이를 지켜보던 성인 남성 1명이 있었는데, 그는 '극단적 선택을 말리러 왔다'는 취지로 진술했다고 알려진다.


한편 지난달 16일에도 서울 강남구 역삼동 19층 건물 옥상에서 10대 학생이 극단적 선택을 하며 SNS로 중계한 바 있다.


경찰은 우울증갤러리에 '함께 극단 선택을 할 사람을 모집한다'는 글을 올리고 해당 학생을 만난 최 모(27) 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며, 우울증갤러리에 대한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한 상황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