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음주운전 사고 내고 뺑소니 친 범인...잡고보니 현직 경찰관

음주운전 도중 교통사고를 내고 도망친 현직 경찰관이 붙잡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음주운전 도중 교통사고를 내고 도망친 현직 경찰관이 붙잡혔다. 사고 직후 차를 버리고 달아났지만 차 안에서 발견된 근무복과 경찰 장구로 덜미를 잡혔다. 


지난 4일 광주 광산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광주경찰청 기동대 소속 30대 A순경을 입건했다.


A순경은 이날 오전 2시 20분쯤 광산구 수완동 한 사거리에서 신호 대기중인 SUV 등 차량 2대를 연달아 들이받은 뒤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 사고로 상대 차량 운전자 2명이 다쳤다. 


A순경은 사고 지점에서 약 200m 떨어진 도로변에 차를 버리고 달아났다.


하지만  버려진 차량에서 근무복과 경찰 장구 등 신원을 특정할 수 있는 소지품을 나와 운전자인 A순경을 특정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음주 측정 결과 A순경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치(0.03~0.08%)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순경이 새벽 출동을 위해 차를 몰고 출근하다가 음주운전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