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열애설 부인해도 의심되는 스타는 '손흥민·제니'

손흥민, 송혜교, 제니가 열애설을 부인해도 의심 가는 스타로 선정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손흥민, 송혜교, 제니가 열애설을 부인해도 의심이 가는 스타로 꼽혔다.


최근 디시인사이드(대표 김유식)에서 '열애설 부인해도 의심 가는 스타는?'이란 투표를 진행했다.


지난 24일부터 30일까지 총 7일간 진행된 투표 결과 손흥민이 8,897(13%)표로 1위에 올랐다. (총 투표수 72,620표)


손흥민은 과거 걸스데이 출신 민아, 배우 유소영, 블랙핑크 지수 등 수많은 연예인들과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손흥민은 의혹을 부인하거나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인사이트뉴스1


2위에는 송혜교가 자리했는데, 총 8,021(12%)표를 얻었다. 


송혜교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송중기와의 스캔들 이후 결혼한 뒤 1년 8개월 만에 이혼했다. 


이후 작품을 할 때마다 함께 출연한 남자 배우들과 열애설이 일었다. 최근에는 '더 글로리'에 출연한 박성훈과 열애설에 휩싸이기도 했다. 


인사이트제니 인스타그램


3위는 블랙핑크 제니가 선정됐다. 7,848(11%)표를 받은 제니는 과거 엑소 카이, 빅뱅 지드래곤과의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이후 최근엔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V)와의 열애설로 전 세계 팬들의 화제를 모았다.


한편 손흥민, 송혜교, 제니의 뒤를 지드래곤, 강동원, 로제 등이 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