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원빈♥이나영'이 145억원에 매입한 청담동 빌딩...5년 지난 현재 시세가 '초대박'

배우 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한 145억 원 짜리 청담동 건물이 매입가를 훨씬 웃도는 호가를 형성했다고 전해졌다.

인사이트원빈·이나영 부부 / 이든나인


원빈·이나영 부부가 구매한 145억 원짜리 청담동 건물...5년 지났는데 호가 약 300억 원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배우 원빈·이나영 부부가 2018년 145억 원에 매입한 청담동 건물이 호가 300억 원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30일 프롭테크 플랫폼 '빌사남'을 통해 확인한 결과 원빈과 이나영은 2018년 2월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한 건물을 145억 원에 매입했다. 


해당 건물은 지하 2층~지상 5층 규모로 대지면적 715.1㎡(약 216평), 연 면적 2456.19㎡(약 743평)이다. 


인사이트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한 청담동 건물 / 빌사남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했던 해당 건물의 호가는 현재 약 300억원 정도다. 실거래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여서 가격을 확정지을 수는 없지만, 300억원 정도가 아니면 매입할 수 없는 수준이라고 한다. 


이 건물은 청담동 명품거리·코엑스 등 편리시설과 인접해 있다. 특히 건물에는 '미쉐린 가이드'에서 2스타를 받은 음식점이 입점해 있기도 하다.


압구정로데오 수인분당선과도 도보로 약 8분(도보 약 300m)이면 오고, 다닐 수 있다. 입지 측면에서 봤을 때 건물 가치는 매우 좋은 편이다.


다만 건물 연식(1992년 준공)이 오래됐다는 점과 주차장이 비좁다는 것이 단점으로 평가받고 있다.


인사이트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한 청담동 건물 위치 / 네이버지도


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한 건물이 300억원대로 치솟았다는 이야기가 나오자 원빈의 팬들은 정체모를 한숨(?)을 쉬고 있다. 금전적인 부분에서 전혀 아쉬움이 없는 탓에 복귀작을 찍을 가능성은 더 낮아졌다는 반응이 나온다. 


한편 원빈·이나영 부부는 2015년 결혼식을 올린 뒤 그해 12월 득남했다.


원빈은 2010년 영화 '아저씨' 이후 13년째 작품 활동을 하고 있지 않다. 


이나영은 3년 간의 공백을 깨고 오는 5월 24일 웨이브 새 시리즈 '박하경 여행기'를 통해 얼굴을 비출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