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아침에 강남 역삼역서 '만취 운전'해 6중 추돌 사고 낸 30대 남성

지난 29일 오전 역삼역 인근 도로에서 만취 운전을 하던 30대 남성이 6중 추돌 사고를 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6중 추돌사고를 낸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29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오전 10시 20분께 강남구 역삼역 인근 도로에서 신호 대기 중이던 차량을 뒤에서 들이받아 6중 추돌을 낸 혐의(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로 30대 남성 A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다행히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최근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건·사고가 이어지면서 다양한 대책이 거론되고 있다.


처벌과 단속을 강화하고 음주 운전자의 신상을 공개하는 법, 알코올 농도를 측정해 규정치를 넘어서면 엔진 시동이 걸리지 않게 하는 시동 잠금장치 도입 등이다.


인사이트시동 잠금장치 / Ignition Interlock Device Install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