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김민재, 6월까지 '군사훈련' 받아야...페루·엘살바도르전 출전 불투명

김민재가 오는 6월 군사훈련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김다솜 기자
입력 2023.04.28 17:24

인사이트김민재 / 뉴스1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축구 국가대표팀 수비수 김민재(27, 나폴리)가 오는 6월 군사훈련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6월 국내에서 펼쳐지는 페루, 엘살바도르와의 A매치 출전이 불투명해졌다.


28일 김민재의 에이전시 오렌지볼에 따르면 김민재는 6월 중 병역 특례 이행을 위해 훈련소에 입소해야 한다.


인사이트뉴스1


김민재는 지난해 6월 발목 수술 및 재활을 위해 국내에 들어왔다가 예술·체육요원 등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등록 후 1년 안에 3주 훈련을 받아야 한다.


오렌지볼 관계자는 "김민재의 기초 군사훈련 입소 날짜가 정확히 결정되지 않았다"면서도 "6월 중 입소를 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6월 12일부터 소집이 예정된 대표팀 일정과 겹칠 수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히샬리송 수비하는 김민재 / 뉴스1


김민재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면서 병역 특례 대상이 됐다.


기초 군사훈련을 받고 34개월 동안 해당 종목에 몸을 담으면서 544시간의 봉사활동을 이수하는 것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한다.


김민재는 2019년 겨울 군사훈련을 받을 계획이었지만, 그해 12월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출전을 앞두고 대한축구협회의 요청에 입소를 미뤘었다. 지난해 여름에는 부상으로 기초 군사훈련이 불가능했다.


인사이트클린스만호 / 뉴스1


한편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오는 6월 16일 페루, 6월 20일 엘살바도르와 국내에서 A매치 평가전을 치른다.


김민재는 클린스만 감독 체제에서 치르는 두 번째 A매치 일정 합류가 힘들어졌다.


김민재와 마찬가지로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특례 대상이 됐던 손흥민은 코로나19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가 중단됐던 2020년 4월 군사 훈련을 받았다.